Real Estate - Talking Backwards 보거나 듣기





리프에 그렇게 주안을 둔 것 같지도 않고 그렇다고 기교를 부리는 것도 아니고 보컬마저도 특별한 게 없다. 리얼 에스테이트의 음악은 이 점 때문에 편안하게 들린다. 록 같지 않은 록이라서 부담스럽지 않다고나 할까. 하지만 깊게 보자면 기본적으로 쟁글거리는 기타 팝에 약간의 사이키델릭 성향과 비치 보이스를 떠올리게 하는 서프 뮤직의 요소가 고루 섞여 있다. 분명히 록이 뿌리인 록 음악이지만 그것들의 성분이 티를 내고 뿜어나지 않아서 어렵지 않게 느껴진다. 쟁글 팝, 몽롱한 분위기, 보컬 하모니나 멜로디를 강조하는 서프 음악이 혼재돼 있다는 것은 동시대성과 고풍스러움을 함께 드러낸다는 뜻이기도 하다. 그래서 이들의 음악은 현대적이면서도 복고적이다. 새 앨범 [Atlas]도 딱 그렇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