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이 - 라면이 익어 가는 동안 보거나 듣기



2004년 결성된 인디 밴드 아일랜드 시티의 베이시스트 아름이의 신곡. 밴드 때와는 달리 포크 음악을 해 오고 있는데 스타일의 변화와 가녀린 보컬이 생소했다. 사실 지금도 그렇다. 작년에 '맛있는 게 좋아요'로 식사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더니 이번에는 라면을 주제로 음식 송을 냈다. 혼자 밥 먹는 게 편해진 세태를 소박하게 반영한 노래다. 하지만 한편으로는 사람을 그리워하는 보통 사람들의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