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채 - What Can I Do (가을하늘 아래 우리는) 보거나 듣기



민채가 새 EP를 냈다. 이름이 그리 많이 알려지지 않은 이 가수는 2013년 EP [Heart of Gold]로 데뷔해 이듬해 정규 1집 [Shine on Me]를 발표했다. 건즈 앤 로지스(Guns N' Roses)의 'Sweet Child o' Mine', 아라베스크(Arabesque)의 'Hello Mr. Monkey' 같은 유명한 팝송을 재즈로 재해석한 것이 인상적이었는데 이번에는 기존 노선인 재즈 대신 팝으로 방향을 틀었다. 뭐, 전에도 완전히 재즈만 하지는 않았고 팝 스타일이 있었던 터라 놀랍지는 않다. 어쨌든 재즈보다는 더 듣기 편해진 것은 맞다. 모든 수록곡에 다 현악기가 들어가서 '가요스러운' 느낌과 더 진한 서정성을 풍기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