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점심 비빔밥 소시민 밥상


며칠 전에 산 숙주나물과 무나물을 열심히 먹었는데도 많이 남아서 비빔밥을 먹기로 했다. 명칭을 확실히 알 수 없는 녹색식물무침과 열무김치도 있어서 비빔밥을 하기에 좋은 환경이었다. 김도 넣고, 장조림 고기도 넣고. 그런데 고추장에 곰팡이가 뙇! 얼마나 안 먹었으면;; 하는 수 없이 간장으로 대신했다.


비빔밥은 비벼 놓으면 비주얼이 엉망이 되는구나. 하지만 맛은 좋았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