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TWICE) - TT(티티) 보거나 듣기



하우스 형식과 팝의 정서가 잘 어우러져서 가벼우면서도 세련되게 들린다. 1980년대에 많은 쓰인 드럼 톤 덕분에 복고 느낌도 많이 난다. 프리 코러스 도입부가 스캣이라서 집중이 잘 되고, 코러스 멜로디도 날렵하게 나아가서 굉장히 잘 들린다. 무엇보다도 이모티콘을 가사로 표현한 감각이 단연 돋보인다. 2009년에 햄(Ham)이라는 걸 그룹이 'T.T Dance'로 이모티콘을 노랫말로 승화한 것이 먼저지만... 전반적인 분위기가 초등학생 같은 낮은 연령대의 청취자를 겨냥한 느낌. 후렴이 무척 경쾌한 데 반해 마무리가 싱거운 것이 아쉽다.


덧글

  • 포도 2016/10/27 13:17 #

    요즘 대세인 chill 한 느낌을 케이팝이랑 잘 융화시킨 것 같아요.
  • 한동윤 2016/10/28 11:49 #

    네~ 초반에는 사운드가 쌀쌀한데 후렴은 소녀풍으로 밝네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