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신내 냉면 맛집 [갈현 냉면집] 소시민 밥상

연신내의 유일한(아마도?) 냉면 전문 가게다. 한 메뉴를 특화해서 동네에서는 웬만한 사람은 다 아는 음식점.


가게 전경. 네이버 지도를 캡처했다. 하지만 사진 구도상 개나리 분식이 주인공처럼 느껴진다.


함흥냉면 방식이다. 회냉면, 비빔냉면, 물냉면, 가오리(간재미) 회무침, 만두로 메뉴가 단출하다. 냉면은 함흥냉면인데 만두는 평양식이라서 혼란이... 테이블은 한 다섯 개 정도의 작은 규모. 때문에 냉면 계절인 여름에는 알아서 빨리 먹고 빨리 일어나야 한다.


먹다가 찍은 육수. 육수도 테이크아웃용으로 따로 팔았으면 좋겠다.


비빔냉면 안 좋아해서 언제나 물냉면. 면도 쫄깃쫄깃하고 국물 간도 적당하다. 냉면은 사실 아주 특별한 맛이 나는 게 아니니까 면과 국물에 끔찍한 하자만 없으면 다 맛있다.


만두도 시켰다. 뭐랄까... 가장 보통의 만두랄까? 아주 맛있다는 생각은 들지 않았다.


로데오거리에서 멀찍이 떨어져 있다. 그래서 젊은 사람들보다는 동네 주민이 많이 찾는 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