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Twice) - 시그널(Signal) 보거나 듣기



도입부의 전자음 멜로디랑 보컬 음이 어울리지 않아서 꽤 거슬린다. 하지만 본격적으로 곡이 시작될 때 등장하는 루프랑은 이질감 없이 들어맞는다. 래칫 장르처럼 뒤에 "헤이" 코러스가 계속해서 깔리는데 걸 그룹의 노래라서 그런지 래칫 뮤직과 다르게 훨씬 활기차게 들린다. 전반적으로 멜로디와 가사가 지닌 톤이 'TT'와 매우 유사하게 느껴진다. '최대한 비슷하게, 하지만 티는 잘 안 나게' 정도의 목표를 정해 두고 노래를 만든 것 같다. "찌릿찌릿", "뚜르릅뚜르" 등 의태어와 스캣이 반복되는 후반부는 상큼하게 들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