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둑을 잘 둘 것 같은 충남 아산시장 님 불특정 단상



이분도 어렸을 때부터 이름으로 놀림을 적잖게 받았을 듯하다. 아니지. 복기라는 단어가 일상생활에서 흔히 쓰는 말이 아닌 고급 어휘라서 나이 좀 들어서 이름과 관련한 별명이 생겼으려나? 아무튼 바둑 9단도 감히 도전장을 내밀지 못할 엄청난 위력이 느껴진다. 이름으로는 이미 알파고를 이기신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