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김치신라면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두부표고버섯새우라면

김치 신라면을 먹으려고 하다가 냉장고에서 자기 역할 제대로 못하고 놀고 있는 식재료들이 있어 끓일 때 다 투하해봤다. 건더기가 몇 배로 풍성해진 라면으로 발전.탱탱하게 살이 오른 새우와 표고버섯이 씹는 맛을 보강해 주었고 두부 덕분에 담백한 맛이 살아난 듯하다. 파도 많이 넣었는데 거의 다 밑에 가라앉았네.당연히 밥을 말아먹어야 라면 국물에 대한 예의라...

김치 신라면

이런 게 나왔는지는 모르고 살았다. 동네 슈퍼에서는 구경도 못하던 걸 대형 마트에서 보고는 낼름 집어왔다. (마트가 괜히 좋은 게 아니구나 하는 생각을 새삼스럽게 하고 말았다)외관은 이렇게 생겼다. 왠지 어설프게 합성한 것처럼 보인다.'김치'라는 덧붙임도 구매욕을 자극했지만, 사이즈가 일반 라면보다 작아서 양이 부담스럽지 않을 것 같아...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