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비긴어게인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헤일리 스테인펠드(Hailee Steinfeld) - Love Myself

우연히 이 뮤직비디오를 보면서 배우 하면 인기 있을 마스크라고 생각했다. 그런데 노래도 괜찮아서 검색해 봤더니 역시 배우였네. 그리고 이 친구가 나온 영화 [비긴 어게인]과 [피치 퍼펙트: 언프리티 걸즈]를 봤음에도 그 사람이 이 사람이라고 매치하지 못했다. (역시 사람 얼굴 잘 기억 못함;) 어쨌든 [피치 퍼펙트 2]에서 노래를 곧잘 한다는 걸 보여 ...

영화와 음악이 만나 감흥 두 배, 음악영화

지난주에 이어 영화음악으로 돌아왔다. 지난 원고는 블록버스터 OST였건만 "러덜리스", "보이후드" 등을 찾으며 허접한 글이라고 막말을 한 분이 계셔서 참 안타까웠다. (이탈리아 레스토랑 가서 된장찌개 왜 없냐고 성질내면 그게 이상한 거예요, 고객님) 아무튼 블록버스터만 모아 아쉬웠을 분들을 위해 이번에는 음악영화, 음악이 많이 나오거나 음악이 중심 소...

[비긴 어게인] 가벼운 음악 묵직한 질문

지난해 두 편의 영화 주제가가 막대한 사랑을 받았다. [겨울왕국]의 'Let It Go'가 상반기의 주인공이었다면 하반기는 [비긴 어게인]의 'Lost Stars'가 인기를 독차지했다. 특히 [비긴 어게인]은 2007년 'Falling Slowly' 신드롬을 일으켰던 [원스] 존 카니 감독의 신작이며 주인공이 직접 노래를 부른 음악영화라는 사항으로 음악...

[비긴 어게인] 음악과 동료를 대하는 태도

* 스포일러는 아마도 거의 없습니다.물론 젊은 남녀 배우들이 나오는 영화이기에 로맨스가 빠질 수는 없다. 하지만 이야기와 제반의 영상은 거기에 집착하지 않는다. 그레타(키이라 나이틀리 분)와 댄(마크 러팔로 분)의 애정 감정은 거칠지 않게 자라고 무척 차분하게 흘러간다. 어느 순간 강하게 나타나긴 하나 몇 초의 긴장으로 마무리...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