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약물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뉴 메탈의 일등 가객 체스터 베닝턴(Chester Bennington)을 추모하며

새천년으로 나가는 길목의 팝 시장은 뉴 메탈로 뜨거웠다. 이쪽에 진을 친 사내들은 헤비메탈, 얼터너티브 록을 버무려 강성 사운드의 기틀을 마련했다. 여기에 날카로운 턴테이블 스크래칭과 묵직한 전자음을 더해 한층 세찬 기운을 풍겼다. 게릴라처럼 잽싸게 치고 빠지기를 반복하는 래핑, 사납게 포효하는 싱잉은 뉴 메탈의 특성을 부연했다. 이 맹렬함에 수많은 청...

조지 마이클(George Michael) - Monkey

음악은 경쾌하다. 그러나 화자의 사정은 반주와 사뭇 다르다. 제목으로 쓰였으며 가사에서 자주 나오는 원숭이는 마약을 가리킨다. 연인이 마약에 빠지면서 주인공은 그(녀)의 관심에서 밀려난 상태다. 주인공은 원숭이를 사랑하지 말고 자신을 선택하라며 하소연한다. 똥줄이 활활 탄다.데뷔 앨범의 다섯 번째 싱글로 출시된 'Monkey'는 'Faith', 'Fat...

마이크 포즈너(Mike Posner) - I Took a Pill in Ibiza (SeeB Remix)

완벽한 환골탈태다. 포크 록의 형식을 취한 오리지널이 트로피컬 하우스 스타일로 바뀌었다. 잔잔함과 사색의 자세는 온데간데없고 댄서블한 느낌이 전면에 넘실거린다. 하지만 이 댄스음악의 에너지는 결코 과하지 않다. 미니멀한 리듬으로 흥을 소소하게 연출한다. 고갯장단을 치게 만들지만 템포를 높이는 과정에서 변형된 원래의 보컬이 더욱 쓸쓸한 느낌을 낸다.팝, ...

Kid Cudi - Man On The Moon II: The Legend Of Mr. Rager

과감한 스타일로 힙합 신의 차세대 작가를 예비한 키드 커디의 두 번째 앨범2010년 가을, 키드 커디(Kid Cudi)는 또 한 차례 집념 그득한 모습으로 대중 앞에 섰다. 소포모어 앨범 <Man On The Moon II: The Legend Of Mr. Rager>에는 여전히 현실에 타협하지 않는 그만의 언어가 배어 있다. 영미 대중음악의...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