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왈츠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유희열은 결코 가혹하지 않았다

지난 25일 방송된 [케이팝스타]에서 유희열은 이진아의 공연을 혹평했다. 공연이 끝난 뒤 노래에서 이진아의 매력이 느껴지지 않는다고 말문을 연 유희열은 노래를 앨범에서 잠깐 쉬어가는 소품 같다고 평가했다. 앞서 좋은 느낌을 표한 박진영, 양현석과는 상반되는 평이었다. 이어 그는 이 프로그램에서는 제일 잘하는 것을 해야 할 것 같다면서 무대에 대...

[리뷰] 마카오신사 - 마카오신사

집시 음악, 록, 트로트라는 명칭으로는 정확히 뉘앙스 전달이 안 되는 고전적 뽕끼의 혼합이 이 4인조 밴드의 특징이다. 마카오신사의 지향과 쉽게 경험할 수 없는 독자적 스타일은 첫 곡 '마카오신사'만 들어도 바로 느껴진다. 게다가 '망원동탱고'와 '홍보성지하카우보이즈'에서는 록을, '루윈'은 에스닉 정서를 강조하고 '1645'...

[리뷰] 비단(Vidan) - 출사표

그동안 만연한 퓨전 국악의 관습을 좇지 않았다는 것이 이 음반의 으뜸가는 매력이다. 판에 박힌 발라드를 국악기로 연주하는 백밴드 수준의 결합, 상업성만 추구한 기계적이고 진부한 히트곡 리메이크 등의 애처로운 관행을 답습하지 않았다. 여기에서 현대음악과 우리 전통음악은 각자의 색을 간직한 채 아름답게 융화한다. 여성 5인조 국악 밴드 비단(Vidan)의 ...

리딩톤(Leading Tone) - Journey

퓨전 국악 그룹 리딩톤(Leading Tone)의 데뷔 앨범 <Journey>는 듣는 이의 마음을 즐겁게 할 힘을 지녔다. 여유로움이 느껴지는 음의 조합, 적당한 생기가 스민 소리의 정취는 편안함과 활력을 동시에 안긴다. 아주 정적이지는 않지만 충분히 안락하며 격렬하지는 않지만 어느 정도 쾌활하다. 여유와 생기를 만족하기에 이들의 음악을 접하...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