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커피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궁금해서 질렀던 위드고 파우더 보틀 커피

4월 중순에 새로운 아메리카노 브랜드를 찾다가 위드고라는 커피를 발견하고 냉큼 사 봤다. (음료 파우더를 만드는 회사) 검증도 안 된 상태에서 무슨 생각이었는지 사는 김에 왕창 샀다. 35병에 21,000원. 600원 꼴이었다.서른 다섯 개가 맞나 세 본다.한 병에 든 커피의 양은 3그램. 용기 사이즈는 보통 500ml 물병 정돈데 그것보다는 작다.오직...

이디야, 커피빈 아메리카노 스틱

집에서는 줄곧 헤이즐넛 커피를 먹어 왔는데 먹다 보니 무감각해져 아메리카노를 샀다.카누는 그렇게 좋아하지 않아서 이디야와 커피빈 걸 사 봤다. 인터넷에서 후기를 보니 둘 다 호불호는 갈리더라.한 0.1그램 차이 나나? 그런데 스틱 포장 사이즈는 크게 차이 난다.마셔 본 결과, 커피빈이 이디야에 비해 연하다. 이디야 건 얼음 많이 넣어도 맹물 마...

글 쓰면서 안 쓰는 중에

글 쓸 때면 빨대 달린 커피를 마셔 줘야 한다. 적당히 달면서 커피우유보다는 더 커피맛이 나서 좋다는~! 기간 많이 남았다고 차일피일 미루던 원고를 마감에 임박해서야 쓰는데 생각이 정리되지 않는다. 사실 정리할 생각도 아직 머리에서 꺼내지 못했다. 시간은 잘도 가고, 마음은 급해지고, 그런 중에 나는 이렇게 뻘짓하고. 커피 마시는 게 사치네, 사치.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