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크리스코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뉴 메탈의 일등 가객 체스터 베닝턴(Chester Bennington)을 추모하며

새천년으로 나가는 길목의 팝 시장은 뉴 메탈로 뜨거웠다. 이쪽에 진을 친 사내들은 헤비메탈, 얼터너티브 록을 버무려 강성 사운드의 기틀을 마련했다. 여기에 날카로운 턴테이블 스크래칭과 묵직한 전자음을 더해 한층 세찬 기운을 풍겼다. 게릴라처럼 잽싸게 치고 빠지기를 반복하는 래핑, 사납게 포효하는 싱잉은 뉴 메탈의 특성을 부연했다. 이 맹렬함에 수많은 청...

최고의 가수가 부르는 명곡! "007 주제가"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음악팬들의 궁금증을 유발했던 제임스 본드 테마곡의 주인공은 Sam Smith로 밝혀졌다. 그간 Lady Gaga, Lana Del Rey, Ellie Goulding 등 쟁쟁한 후보들이 거론돼 왔지만 스물네 번째 제임스 본드 영화 "007 스펙터"의 주제가는 스물세 살의 젊은 청년이 부르게 됐다. 007 주제가를 부르는 영광은 항...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