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피프티센트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갱스터 랩 부활의 주인공 피프티 센트(50 Cent)의 전성기를 압축한 앨범 [Best Of]

피프티 센트(50 Cent)의 출현은 갱스터 랩 부흥의 신호탄으로 여겨진다. 새천년에 즈음해 힙합이 다시 격한 언사를 휘두른 중요한 발화점으로 통한다. 투팍(2Pac)과 노토리어스 비아이지(The Notorious B.I.G.)의 갑작스럽고도 비극적인 사망으로 힙합 신에는 래퍼들 간의 비난과 무모한 싸움을 멈춰야 한다는 자성의 목소리가 번지기 시작했다....

유행처럼 번지는 월간 프로젝트

매일 새로운 노래가 나오는 것은 특별한 일이 아니다. 음반 시장의 평범하고 당연한 일상이다. 하지만 한 가수가 매달 신곡을 발표하는 것은 꽤 특별한 일이다. 대중음악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관습이 아니기 때문이다. 대부분 가수와는 확실히 다른 음악 공개 패턴이기에 이런 활동은 음악팬들의 눈길을 끌 만하다.2010년 윤종신에 의해 개시된 "한 달에 한 곡...

승리를 갈망하는 야수 피프티 센트의 거친 포효

피프티 센트(50 Cent)는 2012년 'New Day', 'My Life' 등을 선보이면서 새 음반 [Street King Immortal]의 공개를 예고했다. 하지만 배급을 담당한 인터스코프 레코드(Interscope Records)와 발매 일정을 조율하는 과정에서 분쟁이 생겨 제작을 중단하고 말았다. 결국 피프티 센트는 올해 초 12년 동안 적을...

50 Cent - Baby By Me

피프티 센트(50 Cent)의 신보가 지난 9일 출시됐다. 앨범 타이틀은 <Before I Self Destruct>로 터미네이터를 착안한 앨범 재킷이 인상적이다. 발매에 앞서 피프티 센트 본인이 묘사하기를 이전 앨범들보다 더 어둡고 공격적인 작품이라고 했으며 앨범 발매되는 시기, 여러 음반 중 최...
1